"낙하산 구경도 못 해본 강철 팀장 김준현(?) 피할 수 없으면 즐긴다"